건강

농수축산물의 다양한 상식은 삶을 풍요롭게 합니다.

한낮 초여름 더위 ‘식중독 주의보’…예방법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6-01 조회수 186
한낮 초여름 더위가 계속되는 가운데 구토와 설사 증세를 호소하는 식중독 환자들이 늘고 있어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가 요구된다. 고온·다습한 여름에 주로 발생하는 병원성대장균 식중독은 분변에 오염된 물, 오염된 용수로 세척한 채소, 도축과정에서 오염된 육류 등을 통해 감염된다. 주요 증상은 묽은 설사와 복통, 구토, 피로, 탈수 등이다. 증상이 더 심할 경우 출혈성 대장염, 용혈성 요독증후군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최근 5년간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환자는 여름철(45%)에 집중됐고, 시설별로는 학교, 음식점, 학교 외 집단급식소 순이었다. 식중독을 예방하려면 음식을 조리하기 전에 비누 등 손 세정제를 사용해 30초 이상 손을 씻어야 한다. 닭 등 가금류, 수산물, 육류를 씻을 때는 주변에 날로 섭취하는 채소, 과일 등에 물이 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칼과 도마가 교차로 오염되는 것을 방지하려면 조리되지 않은 식품과 이미 조리된 식품을 구분해서 사용해야 한다. 채소류는 염소 소독액(가정에서는 식초 사용 가능)에 5분 이상 담근 후 물로 3회 이상 세척하고, 절단 작업은 반드시 세척 후에 한다. 또 씻은 식재료를 상온에 2시간 이상 방치하는 일이 없도록 한다. 육류, 가금류, 계란, 수산물은 내부까지 완전히 익도록 충분히 조리하고, 2시간 이내에 섭취하는 게 안전하다. 식약처는 "기온이 높아지는 시기에는 '손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라는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을 항상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2018.05.31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첨부 작성일 조회수
674 폭염, 물·그늘·휴식으로 노동자를 지켜주세요 - 2018-08-03 69
673 폭염 '휴식'은 의무입니다! - 2018-07-27 74
672 정부, 폭염예방 대책 강화…특교세 60억 추가 지원 - 2018-07-25 73
671 연일 폭염에 온열질환 비상…건강수칙 지키세요 - 2018-07-19 120
670 ‘발사르탄’ 사용 고혈압 치료제, 무료로 재처방한다 - 2018-07-11 132
669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7월부터 2배 확대 - 2018-07-03 127
668 붉은불개미 조기 발견·확산 방지 최선 - 2018-06-28 149
667 본격 무더위…일사병·열사병 조심하세요! - 2018-06-25 120
666 흡연! 주위사람에겐 ‘갑질’…새 금연광고 공개 - 2018-06-18 205
665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예방수칙 지키세요 - 2018-06-15 158
664 한낮 초여름 더위 ‘식중독 주의보’…예방법은? - 2018-06-01 187
663 “흡연, 타인도 죽음에 이르게 합니다”…31일 세계금연의 날 - 2018-05-30 217
<< 1 2 3 4 5 6 7 8 9 10 >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