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유통뉴스

유통뉴스

농수축산물 유통에 대한 새 소식을 전합니다.

수산물이력제 활성화…소비자 목소리 직접 듣는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6-13 조회수 368
해양수산부는 8일 서울 용산구 한국소비자연맹 본부에서 한국소비자연맹 회원들과 수산물 이력추적관리제(이하 수산물이력제) 활성화를 위한 소비자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수산물이력제는 소비자의 알 권리를 보장하고 식품 안전사고가 발생할 경우 신속하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내산과 원양산 수산물의 이력을 관리해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제도다. 소비자가 수산물이력제 표지가 부착된 수산물을 구입할 경우 휴대전화 응용프로그램을 사용해 손쉽게 생산·유통·가공단계의 제품 이력을 조회할 수 있다. 수산물이력제 참여 방법은 생산·유통·가공단계 업체가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을 통해 이력제 참여업체로 등록한 후 취급하는 수산물의 이력을 시스템에 기록하면 된다. 수산물이력제품 정보 조회 방법은 휴대전화 응용 프로그램 ‘수산물이력제’를 내려받아 수산물 이력제 제품에 부착된 QR코드를 촬영하면 업체명·연락처·일자 등 수산물의 이력정보를 조회 할 수 있다. 해수부는 국민들에게 수산물이력제의 필요성을 소개하고 생생한 현장의 의견을 접하기 위해 소비자단체와 매년 3~4회의 간담회를 추진해왔다. 올해에는 전국에 8개 지회를 두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한국소비자연맹과 첫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는 한국소비자연맹과 수산물이력제 운영기관인 한국수산회 등 관련기관이 참석하며 수산물이력제의 필요성과 정책 방향을 소개하고 휴대전화 응용프로그램을 활용해 멸치·건미역 등 수산물이력제 제품의 이력정보를 직접 조회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현장에서 소비자들이 수산물이력제를 접하며 느끼는 불편사항 등을 청취하고 향후 개선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관계자 간 토론도 진행했다. 해수부는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올해 소비자단체 및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업계 간담회를 수시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이력제에 대한 소비자 인지도를 높이고 업체의 참여를 확보하기 위한 발전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윤종호 해수부 유통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수산물이력제를 널리 소개하고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관계자 간담회를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면서 “수산물이력제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아지면 이력제에 참여하려는 수산물 취급업체의 숫자도 자연스럽게 늘어나 참여율 제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 044-200-5450 2017.06.08 해양수산부
번호 제목 첨부 작성일 조회수
5166 수산물이력제 활성화…소비자 목소리 직접 듣는다 - 2017-06-13 369
5165 하루에 커피 몇잔이나 드십니까? - 2017-06-13 350
5164 쌀로 만든 가공식품 한자리에 모인다 - 2017-05-16 1,134
5163 농식품부-농진청-산림청, 개도국 농업 발전 손 잡다 - 2017-05-16 1,110
5162 “잡초 걱정 뚝”…잡초 없는 논둑 관리법 소개 - 2017-02-23 8,475
5161 ‘청탁금지법’ 뒤 첫 명절…소비 진작 나선다 - 2017-01-12 7,269
5160 계란 수입 관세 일시면제…사재기 의혹 조사 - 2017-01-12 7,331
5159 AI ‘경계’ 단계 유지하며 확산 차단 총력 - 2016-12-08 7,854
5158 불량 계란 유통 행정처분, 7일에서 1개월로 강화 - 2016-10-26 6,993
5157 불법어획 수입산 꽁치 반입 원천 차단한다 - 2016-10-26 6,501
5156 행복한 젖소목장을 아시나요 첨부파일 있음 2016-09-29 5,978
5155 막걸리 세계화 나선다…국제식품규격 추진 - 2016-08-10 5,957
<< 1 2 3 4 5 6 7 8 9 10 > >>
TOP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