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5.jpg
채소류고들빼기
쌉쌀하지만 중독성 있는 맛을 가진 고들빼기는 신경을 안정시켜주고,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등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전라도에서는 가을에 나는 고들빼기를 이용하여 김치를 담가 먹는 것으로 유명하다.
분류 채소 > 산채류
주요 생산지 -전북 고창
-전남 순천, 여수, 광양
유사재료 씀바귀
특징 강한 쓴맛이 특징으로 뿌리와 잎을 모두 식재료 활용한다. 잎은 길쭉하고 뿌리는 씀바귀보다 굵다. 전라도 지역의 토속 김치인 고들빼기김치가 유명하다.
효능 쓴맛을 내는 주요 성분인 이눌린은 천연 인슐린이라 불리며 체내의 혈당을 조절하는 효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사포닌과 다량의 베타카로틴이 함유되어 있어 발암성 물질을 억제하고 위장과 소화 기능을 좋게 한다.
열량 100g당 29kcal
음식궁합 고들빼기를 조리할 때 배즙을 첨가하면 고들빼기의 쓴맛을 중화시켜 준다.
활용 생채, 전, 김치 등에 활용한다.
고르는 법 고들빼기는 뿌리가 매끈하면서 조직은 연한 것이 좋다. 잔뿌리는 적으면서 잎이 연하고 약간 보랏빛을 띠는 것이 좋다.
손질법 잔뿌리를 제거하고, 잎과 뿌리 연결 부위의 묵은 때를 긁어낸 후 깨끗하게 씻어주어야 한다. 쓴맛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소금물에 담가 두면 된다.
보관법 물에 씻지 않은 상태로 키친타월로 감싸서 비닐봉지에 담아 냉장 보관한다.

▣ 고들빼기란?

 

쌉쌀한 맛으로 입맛이 없을 때 식욕을 돋워주기도 하는 고들빼기는 봄 고들빼기와 가을 고들빼기로 구분할 수 있다. 봄에 채취하는 고들빼기 어린 싹은 섬유질이 적고 부드러워 겉절이나 초무침을 한다. 가을 고들빼기는 일찍 파종할 경우 8월 하순이나 9월 상순부터 솎은 것을 출하할 수 있다. 김장철인 11~12월 중순 고들빼기의 최대 수요기이다. 고들빼기의 최대 생산지는 고창, 순천 등 전라도 지역으로 고들빼기김치가 전라도를 대표하는 김치에 포함되는 것도 국내 최대 생산지이기 때문이다. 고들빼기는 특유의 쌉싸름한 맛과 풍부한 비타민 등으로 인해 육류와도 잘 어울린다. 연한 고들빼기를 무쳐 삼겹살과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게 하거나 쌉쌀한 맛을 약화시켜 샐러드로도 활용할 수 있다.

품목별 도매가격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품목별 소매가격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일일동향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유통단계별 거래형태


▣ 도매시장

• 주로 1kg 단위로 판매

 

 


▣ 전통(소매)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