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 대표이미지.jpg
채소류비트
빨간 무라고도 불리는 비트는 아삭한 식감과 풍부한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고, 특유의 붉은 색으로 샐러드를 비롯해 다양한 요리에 사용된다. 비트의 붉은 색소는 베타인이라는 성분으로 세포 손상을 억제하고 항산화 작용을 해 암 예방과 염증 완화 효과가 있다.

외국어 표기

Beetroot (영명)

분류

쌍떡잎식물 중심자목 명아주과의 두해살이풀

원산지

지중해 연안의 남부유럽과 북아프리카

주요 생산지

강원 평창군

강원 횡성군

제주 제주시

특징

빨간 무라고도 불리는 비트는 잎은 적근대와 비슷하지만 , 빨간색 뿌리는 우리나라 강화 순무와 비슷하다.
활용 주로 생것 그대로 샐러드나 생채로 쓰이나 음료나 볶음 등 다양하게 쓰임

※ 출처 : 제주농업기술센터, 농촌진흥청 농사로

비트란?


 

16세기 독일에서 본격적으로 재배가 시작된 비트는 지중해 시칠리아가 재배의 기원이다. 빨간 무라고도 불리는 비트는 잎은 적근대와 비슷하지만, 빨간색 뿌리는 우리나라 강화 순무와 비슷하다.
뿌리채소로 보통 무를 사용하지만, 잎도 식용으로서의 활용도가 높다. 속잎은 은은한 단맛과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며, 겉잎은 고기 등과 함께 요리에 사용하면 요리의 풍미를 높일 수 있다. 뿌리는 저장성이 좋아 1년 내내 먹을 수 있지만, 제철은 가을부터 초겨울이다.
오렌지나 자몽, 라임, 레몬 등 시트러스계(감귤류)의 과일과 잘 어울려 샐러드드레싱에 많이 사용되며, 차이브, 민트, 테라곤 등의 허브류, 그리고 시금치나 엔다이브, 양파, 샬롯 등의 채소와도 잘 맞아 샐러드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된다.

 

비트의 품종

구분 조생종 중생종 만생종
사진
특징

- 뿌리의 모양이 둥근 것.

- 생육일수가 약 60일.

- 조기 출하용으로 좋음.

- 뿌리 조직 내에 백태가 거의

  없이 색이 고름.

- 추대가 매우 늦음.

- 품종: 크로스바이스 이집션,

   루비퀸, 그린 톱번칭, 얼리원더

- 통조림과 가정용으로 이용 됨.

- 재배일수는 65~70일.

- '디트로이트다크레드' 대표

   중생충  품종

- 재배적응성이 우수함.

 

- 품종: 디트로이드 다크레드,

       퍼팩티드 디트로이드

-재배기간이 100일 이상 걸림.

- 뿌리 직경은 13~16cm 정도 됨.

- '파믈로'는 만생종으로서 추대가

   늦고 저장성이 탁월.

- 초세가 강하고 내병성이 강함.

- 뿌리의 내부 색상이 진적색으로

 나타남.

- 품종: 롱 다크 블러드, 롱 스무스 블러드

(출처: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태우종묘, 제주농업기술센터)

 

재배에 따른 품종별 특성 비교

품종 우단 디트로이트다크레드 아틀란 BRH007 아시아원더
사진
특징

- 당도는 우단 품종이 가장 낮고, '아틀란' 품종은 가장 높음.

- 항산화 활성은 '디트로이트다크레드' 와 'BRH007' 이 우수함.

- 철분함량은 봄 재배 시 '아틀란' 이 높으며, 가을 재배시에는 '아시아 원더' 가 높음.

(출처: 농촌진흥청, 제주농업기술센터)

 

가을 재배에 따른 품종별 특성 비교

품종 우단 디트로이트다크레드 아틀란 BRH007 아시아원더
사진
특징

- '우단' 의 근형은 원형으로 균일성이 높지만, 태풍 등 바람의 피해를 많이 받는 경향이 있음.

- '우단' 은 당도가 타 품종에 비해 낮고, 수분 함량이 높음.

- 항산화 활성은 '디트로이트다크레드' 가 가장 높으며, '아시아 원더' 가 가장 낮음.

(출처: 농촌진흥청, 제주농업기술센터)

품목별 도매가격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품목별 소매가격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일일동향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유통단계별 거래형태


주요 반입되는 지역



출처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

품목별 유통실태

※ 정보가 제공되지 않는 품목입니다


 


출처
우수식료디렉토리, 농식품정보누리/ 농촌징흥청 공식 블로그 농다락,
제주도농업기술원


출처
농촌진흥청 농식품종합정보시스템

미디어

이미지

데이터가 없습니다.



동영상

데이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