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유통뉴스

유통뉴스

농수축산물 유통에 대한 새 소식을 전합니다.

1월 농식품 수출 5억7600만 달러 ‘역대 최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2-22 조회수 425
올해 1월 농식품 수출액이 전년도 같은 달 대비 역대 최대치를 기록하며 5억 7600만 달러를 달성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월 수출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던 전년도 1월 실적(5억 4400만 달러)보다 5.9% 증가하면서 농식품 수출실적 집계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액은 딸기와 파프리카 등 채소류와 과실류, 김치, 라면 등의 수출증가에 힘 입은 것으로 보인다. 올해 1월 농식품 수출액이 농가경제와 밀접한 신선농산물의 지속적 성장과 지난해 부진했던 가공식품의 회복으로 1월 기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신선농산물은 딸기, 파프리카 등 채소류와 인삼, 김치 등 주력 품목 대부분이 증가하면서 14.4% 늘어난 1억 2000만 달러를 달성했다. 딸기(26.9%↑)는 주요 수출 시장인 홍콩, 싱가포르, 베트남 등의 강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인삼(4.3%↑)은 중국에서 선물용 홍삼 수요가 늘어났다. 특히 김치(30.5%↑)의 경우 일본 최대 유통업체(이온리테일)의 판촉 등에 따라 큰 폭으로 늘어났다. 가공식품 수출은 4억 5000만 달러로, 음료와 라면·조제분유 제품이 호조를 보였다. 또한 담배세부과 등으로 급감했던 중동 지역 연초류 수출의 감소폭이 둔화되면서 3.9% 증가했다. 또 동남아 지역에서 에너지드링크가 인기를 모으면서 음료(4.2%↑)와 쌀 과자 등 가공식품(30.9%↑)이 증가했고, 조제분유(98.2%↑)는 주요 시장인 중국에서의 수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한편 국가별로는 일본(1억 2600만 달러, 14.7%↑), 중국(8000만 달러, 16.0%↑), 아세안(1억 1500만 달러, 10.9%↑)은 증가했으나, 이슬람권(OIC)은 감소세를 벗어나지 못했다. 일본의 수출은 파프리카, 김치 등 신선농산물이 지속적으로 상승했다. 특히 김치(30.2%↑)의 경우 발효식품 효능에 대한 현지 언론보도와 전국단위 판촉행사로 큰 폭으로 늘며 전체 수출증가를 견인했다. 중국 수출액은 선물용 홍삼 등 인삼(63.4%↑)과 유자차(4.2%↑) 수출이 증가했고, 조제분유(43.9%↑)는 프리미엄 시장 공략과 영유아 전문 온오프라인 전문매장 입점 등에 힘입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아세안 지역에서도 한국산 딸기(39.1%↑)의 인기가 여전했는데, 베트남의 경우 특히 닭고기(141.0%↑) 수출이 두드러졌다. 이슬람권은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으나, 중동 지역의 담배세 부과 등으로 급감했던 연초류 수출이 진정세로 전환되면서 감소폭은 둔화되었다. 한편 농식품부는 상반기 수출활력 제고를 위해 중국 상해에서 현지 유통매장 211개소가 참여하는 대규모 물산전을 개최하고, K-CON 등 한류·현지 문화행사와 연계한 농식품 홍보(K-food Fair)와 온라인 판촉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해외 주요거점을 중심으로 신선식품 전용판매관(K-fresh Zone)을 확충하고, 신남방·신북방 지역 등 신규시장 개척으로 수출 시장 다변화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이재욱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국가 수출산업 전반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도 농식품 수출은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1분기 집중 판촉·마케팅을 추진하고, 수출 애로 상담과 사업 설명회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 농림축산식품부 수출진흥과(044-201-2179) 한편 농식품부는 상반기 수출활력 제고를 위해 중국 상해에서 현지 유통매장 211개소가 참여하는 대규모 물산전을 개최하고, K-CON 등 한류·현지 문화행사와 연계한 농식품 홍보(K-food Fair)와 온라인 판촉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해외 주요거점을 중심으로 신선식품 전용판매관(K-fresh Zone)을 확충하고, 신남방·신북방 지역 등 신규시장 개척으로 수출 시장 다변화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이재욱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국가 수출산업 전반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도 농식품 수출은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1분기 집중 판촉·마케팅을 추진하고, 수출 애로 상담과 사업 설명회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 농림축산식품부 수출진흥과(044-201-2179)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첨부 작성일 조회수
5228 [보도자료] 추석 성수품 물가 안정세 지속 첨부파일 있음 2019-09-02 1,955
5227 [보도자료] 올해 추석 성수품 물가 대체로 안정 첨부파일 있음 2019-08-23 290
5226 '천연 피로회복제' 양파, 많이 드세요~ 첨부파일 있음 2019-06-18 602
5225 제철 애호박으로 가족 건강 챙기세요! 첨부파일 있음 2019-05-21 595
5224 양배추, '위장건강과 다이어트' 두마리 토끼 잡는다 첨부파일 있음 2019-04-16 619
5223 대파, 감기예방과 피로회복에 효과 만점 첨부파일 있음 2019-04-05 639
5222 월동무로 장바구니 걱정 내리고, 건강은 올리고 첨부파일 있음 2019-03-15 524
5221 aT, 월동채소류 소비활성화에 나선다 첨부파일 있음 2019-03-08 586
5220 1월 농식품 수출 5억7600만 달러 ‘역대 최대’ - 2019-02-22 426
5219 농기계 수출 역대 최대 10억달러 돌파…트랙터가 효자 - 2019-02-15 358
5218 묶음상품 불필요한 이중 포장 사라진다 - 2019-01-17 487
5217 설 맞아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 - 2019-01-11 409
<< 1 2 3 4 5 6 7 8 9 10 > >>
s